사회일반

대구경찰, 신천지 자가격리자 관리 적극 지원

자가격리 위반 시 엄정 사법 처리

대구지방경찰청 전경.


대구지방경찰청(청장 송민헌)은 보건당국의 신천지 신도에 대한 자가격리 상태를 철저히 관리하기로 함에 따라 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자가격리 여부에 대해 공무원들이 주로 전화로 자가격리 여부를 확인하는 탓에 전화를 받지 않거나 거부하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는 판단에서 경찰력을 동원하기로 한 것이다.

또 실제 현장방문 확인이 어려워 관리의 사각지대가 발생할 우려도 제기되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대구경찰은 보건당국으로부터 자가격리자의 위치정보를 요청 받으면 통신사와 협조하여 신속히 회신한다.

또 자가격리자의 소재가 확인되지 않으면 기 편성된 신속대응팀을 가동해 소재를 확인한 후 사법처리하기로 했다.

특히 공무원에 대한 협박·폭행 등 공무집행방해 행위에 대해서는 신속히 수사에 착수해 현행범 체포와 구속수사 등의 엄정 대응할 방침이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