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대, 2년 연속 김천시 청년CEO육성사업 수탁기관으로 선정

김천시청 전경.
김천대학교 산·학 협력단이 2년 연속 ‘김천시 청년 CEO 육성사업’ 수탁기관으로 선정됐다.

‘청년 CEO육성사업’은 김천시가 지역의 젊은 기업가를 발굴해 창업을 돕거나 창업 초기단계 기업들이 건실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인큐베이팅 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김천대 산·학 협력단 프로그램에 지역 10개 기업이 참여했는데 좋은 평가를 받은 바 있다.

만 18세 이상 39세 이하로 김천시에 주소 둔 청년으로서 좋은 사업 아이템이나 기술력을 가지고 창업을 희망하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창업활동비(1인당 1천만 원) 지원 및 전문가 그룹 코칭 등을 제공받는다.

김천대 산·학 협력단과 김천시 협약으로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김경훈 교수(물리치료학과 학과장)가 사업단을 이끈다.

사업은 기술창업, 지식창업, 6차 산업 창업, 일반창업 등 4개 분야로 진행된다. 자동차튜닝 산업이나 소형 전기차 및 스마트시티 등 최근 김천시 신산업정책 분야에 대한 창업을 적극 유도한다.

이 사업으로 김천대와 김천시가 궁극적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 등 젊은이들의 정주 여건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