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클래스메이트 허성정, 드림캐쳐 유현 향한 '아픈 사랑'…왜?

클래스메이트 허성정과 유현의 스페셜 클립 / 사진=HF뮤직컴퍼니 제공


클래스메이트 허성정과 유현이 특별한 선물을 건넸다.

HF뮤직컴퍼니는 지난 8일 오후 6시 허성정의 솔로 신곡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말이 더 아파' 스페셜 클립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허성정의 라이브와 함께 유현이 등장한다.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말이 더 아파'를 열창하는 허성정을 배경으로 유현의 일상이 그려진 것. 허성정의 절절한 마음과는 달리 유현은 아무런 관심을 보이지 않는다.

노래가 클라이맥스로 치달음에도 허성정이 보이지 않는 듯한 유현. 그리고 등장하는 클래스메이트의 이재성의 손을 잡고 화면 밖으로 사라진다. 곡이 끝나고 허성정을 마지막 향한 유현의 눈길이 아픈 사랑의 감성을 더욱 극대화 시킨다.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말이 더 아파' 발매와 함께 스페셜 클립에도 팬들의 높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 클래스메이트의 팬들은 물론 드림캐쳐 팬들의 뜨거운 반응도 확인할 수 있다.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그 말이 더 아파'는 클래스메이트의 리더이자, MC THE MAX 이수와의 깜짝 홍대 버스킹으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궈 화제를 모은 '고음 보컬' 허성정의 두 번째 솔로 싱글이다.

고백의 타이밍을 놓쳐, 시작조차 할 수 없는 아픈 사랑에서 모티브를 얻은 발라드 넘버. 처절하지만 덤덤하게 상황을 받아들이면서도, 한편으로는 다시 만날 수 있지 않을까하는 기대를 통해 슬픔의 극대화를 꾀한다.

특히 드림캐쳐의 유현은 앞선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그 말이 더 아파'의 재킷에 이어 스페셜 클립에도 출연하며 눈길을 끌었다. 재성 역시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그 말이 더 아파'를 직접 작곡해 선물, 뜨거운 우정을 과시했다.

한편 클래스메이트 허성정의 '안 된다는 말보다 늦었다는 그 말이 더 아파'는 현재 전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서 감상 가능하다.

박금환 기자 khp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금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