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2작사 시설공사 조기시행…지역경제 활성화 보탬

시설 및 자재구매 예산 전반기 770억 원 조기 집행



육군 2작전사령부(사령관 대장 황인권)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대구·경북 경제에 도움을 주고자 계획된 시설공사를 앞당겨 실시하기로 했다.

또 공사에 소요되는 모든 자재를 지역 내에서 구매하는 등 전반기에 770억 원의 예산을 조기 집행할 예정이다.

2작전사는 지난 달21일부터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차단을 위해 입대·출타 장병, 의심증상 인원에 대한 예방차원의 격리시설을 만들면서 3억 원의 공사자재를 구매하고, 지역업체를 통한 공사 진행으로 7억 원을 집행했다.

또 공사자재 선구매, 관급자재 사전발주, 전반기 시설 조기발주, 지역업체 계약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중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공사에도 272억 원 가량을 집행한다.

2작전사는 조기집행의 효과를 높이고자 단순하고 조기에 완료될 수 있는 공사를 우선적으로 추진하면서 코로나19로 경제활동에 나서지 못하고 있는 일용직 근로자들에게 현장에 투입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로 했다.

특히 지역 시설공사 예산(1천370억여 원) 중 770억 원을 조기에 집행함으로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