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주, 익명의 기초생활수급자 100만원 기부

익명의 기초생활수급자가 지난 25일 영주시 가흥1동 행정복지센터 직원에게 건넨 봉투에 들어 있던 현금 100만 원.
영주시 가흥1동 행정복지센터에 익명의 주민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100만 원을 기탁해 지역 사회에 훈훈함을 더해주고 있다.

기초생활수급자로 알려진 이 주민은 지난 25일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코로나19에 써주세요’라고 적힌 봉투를 직원에게 건넨 뒤 사라졌다. 봉투에는 현금 100만 원이 들어 있었다.

본인의 이름은 밝히지 않았으나 해당 주민을 알고 있는 복지담당 공무원은 “이 기부자는 기초생활수급자로 본인도 형편이 넉넉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기부를 했다”고 설명했다.

가흥1동 행정복지센터는 기탁받은 성금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 전달할 예정이다.

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주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