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윤창중, ‘유승민과의 전쟁’에서 압승하겠다



무소속 대구 동구을 윤창중 후보는 26일 “박근혜 전 대통령 첫번째 인사로서 ‘유승민과의 전쟁’을 벌여 반드시 압승하겠다”고 했다.

윤 후보는 이날 “박 전 대통령을 탄핵해 지금도 참혹한 정치보복을 당하게 한 유승민이 자신은 보수통합이라는 명분을 내세워 불출마 선언을 하고 대신 자신의 최고심복을 미래통합당 공천자로 내세우는 대국민사기극을 벌였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윤 후보는 “지금 동구을에서는 유승민이 국회의원을 지내는 동안 호가호의해온 기득권 세력이 유승민의 정치적 패륜에 대해 반성하기는커녕 유승민의 심복을 당선시키기 위해 몸부림을 치고 있다”며 “‘유승민과의 전쟁’을 통해 유승민 일당의 행위가 정치적·인간적으로 옳았는지 심판 받겠다”고 강조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