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시,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신청 접수

2020년 1월1일 이후 주택도시기금 신혼부부 전용 전세자금 대출 시
대출금의 연 0.5 ~ 0.7% 이자지원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는 4월1일부터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사업’ 신청을 접수 받는다.

이번 지원사업은 신혼집 마련 걱정으로 결혼을 고민하는 예비부부와 신혼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해 젊은 층의 결혼을 응원하고자 대구시가 올해부터 시행하는 사업이다.

신청대상은 △2020년 1월1일 이후 ‘주택도시기금 신혼부부 전용 전세자금 대출’ 신규 또는 추가 대출계약자이다.

또 대출자의 주민등록 및 임차(전세)주택 주소지가 대구지역에 소재하고, 혼인신고일 기준 7년차 이내 무주택 신혼부부가 대상이다.

주택도시기금은 전세보증금의 80%를 소득·신용도 등에 따라 최고 1억6천만 원까지 저리(0.7~2.1%)로 대출한다.

대구시는 이에 대한 이자로 대출금액의 연 0.5~0.7%(무자녀 0.5%, 1자녀 0.6%, 2자녀 0.7%)를 기본 2년, 최대 6년까지 지원한다.

지원대상에 해당하는 신혼부부는 4월1일부터 인터넷 홈페이지(우리둥지대구.kr)를 통해 수시로 신청할 수 있고, 대구시는 청구서류 제출 시 연 2회 분할 지급한다.

대구시 강명숙 여성가족청소년국장은 “코로나 19 여파로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어려운 가운데 예비 및 신혼부부들이 조금이나마 부담을 덜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