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윤창중, 당선되면 박근혜 특검 만들 것

무소속 대구 동구을 윤창중 예비후보는 지난달 31일 “당선되면 박근혜 특검을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윤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속된 지 3년을 맞아 국회의원으로 당선되면 즉각 박 전 대통령 탄핵에 관한 진실을 밝혀내기 위해 특별검사제를 도입하고 반드시 배신자를 비롯한 책임자 전원을 헌법과 법률에 따라 응분의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이어 “박근혜 특검을 출범시켜야 박 전 대통령을 정치적 시련에 빠뜨린 온갖 거짓의 산을 해체할 수 있으며 억울한 누명을 벗을 수 있다”며 “태블핏PC보도는 물론 가짜 거짓뉴스를 양산해 박 전 대통령을 융단폭격한 ‘검은 세력’들을 반드시 찾아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특검 활동을 통해 문재인 박지원 세력과 내통한 배신자들의 모반과 촛불집회를 기획·연출해 문재인 집권으로 연결시킨 광의의 모반세력을 찾아내 배신자들은 물론 책임자 전원을 헌법과 법률에 따라 처벌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