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조원진 후보, “문재인 정권과 맞서 싸울 적임자”강조

4.2%의 응답률과 ARS 여론조사 방식에 문제제기
“모 언론사 여론조사는 대구민심과 전혀달라”



조원진 후보가 2일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대구 달서구병에 출마한 우리공화당 기호 7번 조원진 후보는 2일 모 언론사의 여론조사 결과는 대구민심과 전혀 다르며 본인이 문재인 정권과 맞서 싸울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조원진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서 “이번 여론조사는 응답률이 겨우 4.2%로 여론조사기관이 100통 전화해서 4명이 응답한 셈”이라면서 “대구시민의 의견을 반영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한계가 있다”고 지적했다.

조원진 후보는 ARS 여론조사 방식에 대해서도 문제를 제기했다. 조 후보는 “기본적으로 유권자의 지지 성향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가 보다 정확할 것”이라면서 “대구의 바닥민심과 여론을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한 여론조사 방식으로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조원진 후보는 “불과 1주일 전에 여론조사기관에 의뢰한 여론조사는 전화면접조사 방법으로 실시했고 응답률이 22.6%였는데 무응답과 지지후보 없음이 40%를 넘었고 10% 내의 접전이었다”면서 “부정확한 여론조사결과가 선거결과에 영향을 미쳐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이어 조 후보는 “거리에서 만나는 수많은 유권자분들은 문재인 정권에 대해 확실하게 심판해달라”며“이번 총선은 무능하고 독선적인 문재인 좌파정권에 대한 심판으로 문재인 좌파정권과 맞서 싸울 수 있는 용기 있는 정치인을 뽑는 선거”라고 유권자의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조원진 후보는 선거운동 개시 첫날인 2일 아침 인사를 본리네거리에서 시작했다. 이날 오후 2시 두류공원의 문화예술회관 앞에서 공식 출정식을 가졌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2

lawd*****2020-04-02 18:47:28

거짓 선동 구라 넘치는 정권 제대로 심판 합시다 ㆍ행동하는 우파 가치정당 ㆍ국회에 들어가서 맘껏 강력견제 할 수 있도록 우리공화당을 꼭 뽑아 주세요 ㆍ기호 7번 ㆍ럭키세븐 ㆍ비례는 우파이면 무조건 우리공화당 7번 찍어주자 ᆢ

doct*****2020-04-02 15:03:11

선거때 여론조사는 특히 신중해야한다. 모집단이 너무 작거나, 응답률이 너무 낮거나, 모집단이 의도적으로 선택되거나, 질문내용이 이상하게 만들거나하면 특히 여론조작 시킬수있는 나쁜 여론조사가된다. 이로인해 덕을 보거나 피해를 보는 사람이 있어서는 안된다. 우리공화당 조원진후보는 늘 정의 진실을 추구하는 바른 정치인이다. 유권자는 잘못된 여론몰이 여론조사를 미워한다. 조후보는 안심하고 열심히해서 반드시 당선되기를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