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김항곤 전 군수, 김현기 지지 선언

무소속 고령·성주·칠곡 김현기 후보는 6일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예비후보였던 김항곤 전 군수가 지지 의사를 표명해 왔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김 전 군수는 정희용 후보와의 국민경선 끝에 고배를 마셨지만 ‘1인2표’ 경선 부정 의혹을 제기, 현재 사법기관에 계류중인 가운데 ‘자연인으로 살겠다. 하지만 지역발전의 적임자는 김현기 후보’라고 밝혀 왔다”고 했다.

김 후보 측에 따르면 김 전 군수는 경상북도 부지사와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 등을 역임한 김 후보의 역량과 열정이 지역 발전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는 믿음 때문에 김 후보 지지를 표명했다.

김 후보는 “김 전 군수의 나라와 지역 사랑에 대해 총선 승리로 보답하겠다”며 “경선 부정 의혹을 밝히고 통합당에 복당해 문재인 정권 심판의 선봉장이 되겠다”고 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