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융합스포츠콘텐츠 개발지원으로 유망기업 꿈꾼다

지역 저변확대형 ICT융합스포츠 제작지원사업 참여기업 모집
연내 사업화 가능한 수준 콘텐츠 산출, 후속개발, 연계개발도 가능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와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이하 DIP)은 지역 유망기업 및 우수콘텐츠 발굴을 위한 ‘2020년 지역 저변확대형 ICT융합스포츠콘텐츠 제작 지원’에 참여할 지역 소재 기업(법인, 컨소시엄 가능)을 27일까지 모집한다.

지원분야는 5G기반 ICT기술이 융합된 스포츠 관련 직·간접 기기 또는 서비스연계 융합스포츠콘텐츠로 주요 수요처에 콘텐츠의 보급 및 적용이 가능한 과제로 한정한다.

지원과제는 연내에 사업화가 가능한 수준의 콘텐츠가 산출되도록 해야 하며, 이미 개발된 콘텐츠의 후속개발, 추가 연계개발도 가능하다.

지원규모는 총 1억4천400만 원(전액 시비)으로 2개 과제 정도로 예상한다. 필요시 사업비 심의를 통해 신청금액의 적정성, 예산범위 등을 고려해 최종 지원금액을 확정할 예정이다.

모집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DIP 홈페이지(www.dip.or.kr)나 대시 민원·공모 홈서비스(www.minwon.daegu.go.kr)를 참조하면 된다.

이와별도로 DIP에서 전액 국비로 지원하는 ‘2020년 ICT융합스포츠콘텐츠 제작지원사업’은 과제당 1억4천만원 내외(총 5개 정도)를 지원하며, 기업 자부담은 총사업비의 25%이다. 오는 16일까지 모집한다.

5G는 전기, 컴퓨터, 증기기관 등 최상위에 위치한 핵심기술들처럼 다른 산업에 이용돼 혁신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는 기반기술이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ICT(정보통신기술), NT(나노기술), BT(바이오기술) 등 융복합을 통해 스포츠와 미디어, 관광, 엔터테인먼트와 결합해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이용한 소통과 이(e)비즈니스 등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을 가속화 하고 있다.

대구시 박희준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아직까지 5G 관련 콘텐츠 개발이 대기업 위주로 이루어지고 있는 점을 감안해 타 전국단위 공모사업과는 달리 기업 자부담을 없애 지역 중소기업의 도전적인 참여를 유도했다”고 밝혔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