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성주참외원예농협, 싱가포르 첫 선박 수출

이병환 성주군수(가운데)를 비롯해 이수경·정영길 경북도의원, 구교강 군의장, 도희재 군의원, 도기정 성주참외원예농협 조합장 등이 성주참외 싱가포르 첫 선박 수출 상차식을 가진 뒤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성주참외가 배를 타고 싱가포르 수출길에 올랐다.

최근 농산물 수출은 코로나19 여파로 이용료가 3배 이상 인상된 항공편보다 선박을 활용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지난 10일 싱가포르 첫 선박 수출 상차식을 가진 성주참외는 1만1천200 봉지(0.25㎏)다. 싱가포르에는 20일께 도착 예정이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코로나19로 힘들고 어려운 시기임에도 성주참외는 보란 듯이 그 힘듦을 이겨내고 있다”며 “성주참외가 전 세계인들의 밥상에 오를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