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청년들 심리방역을 위한 창작 콘텐츠 개발비 지원해드려요

대구시, 창작콘텐츠 개발비 팀당 최대 500만원 지원

1339청년히어로 청년창작커뮤니티지원사업 포스터


대구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시민들을 응원할 수 있는 콘텐츠 개발과 활용을 위해 3인 이상으로 구성된 청년창작팀의 콘텐츠개발을 지원하는 ‘1339청년히어로 청년창작커뮤니티지원사업’을 실시한다.

대구시에 따르면 1339청년히어로 청년창작커뮤니티지원사업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창작자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면서 창작된 콘텐츠를 홍보해 청년·시민들의 정서적인 심리방역과 생활방역을 돕자는 취지다.

최근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가 일상생활과 방역조치가 조화되는 ‘생활 속 문화’로 전환 예정임에 따라, 청년·시민들의 자발적 참여와 사회적 연대를 이끌어낼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하고 공유해 분야별 생활방역을 통한 일상으로의 전환을 앞당기자는 것이다.

사업명칭의 1339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전화번호이며, 1339청년히어로는 코로나19 극복에 있어 청년들이 시민참여와 연대의 주역으로 함께하고 있다는 의미다.

청년창작커뮤니티지원사업은 대구에 거주하는 만19~39세 청년 3인 이상으로 구성된 창작커뮤니티 팀(단체)을 대상으로 한다.

선정된 팀에게는 5~6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콘텐츠 개발비를 최대 500만 원까지 지급한다.

창작영역은 동영상, 책자, 예술품, 공연 등 다양한 형태로 제작이 가능하다. 제작된 창작콘텐츠는 SNS를 통해 캠페인으로 연결해 활용·홍보할 예정이다.

신청기간은 이달 22일까지로 심사를 거쳐 최종 지원금액을 결정하게 되며 7팀 내외를 선정할 계획으로 자세한 내용은 대구청년커뮤니티포털 ‘젊프(www.dgjump.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대구시 김요한 청년정책과장은 “청년들이 만든 창작콘텐츠로 시민 모두가 슬기롭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서로 연대하는 사회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