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김희국 당선자 군위지역 간담회

미래통합당 김희국(군위·의성·청송·영덕) 국회의원 당선자가 12일 군위읍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미래통합당 김희국(군위·의성·청송·영덕) 국회의원 당선자의 지역 현안을 파악하기 위한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김 당선자는 12일 오전 10시30분 군위읍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박창석 도의원의 사회로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군의원과 8개 읍·면 협의회장 등 30여 명이 참석해 상견례에 이어 군위지역 현안 사업에 대한 건의 및 답변을 듣는 순서로 진행됐다.

김 당선자는 간담회에 앞서 인사말에서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여러분의 성원에 힘입어 압승을 거둘 수 있었다”며 “오늘 이 자리는 여러분이 지역 현안을 들려주는 자리인 만큼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제시해 달라”고 주문했다.

군위읍 대표로 나선 박칠병 군위이장협의회장은 통합 신공항 이전 부지 신속한 선정과 국도 67호선 4차선 확·포장 및 군위소방서 건립을 건의했다.

소보면은 농촌일손 부족 해소 및 신계리 농어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을, 효령면은 지방도 919호선 4차선 확·포장 사업, 우보면은 군도 10호선 국지도 승격 및 팔공산 동산계곡 주차장 설치, 우보면은 국도 28호선 4차선 확·포장 및 나호리 농어촌마을 하수도정비 사업 등을 계획대로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의흥면은 중앙선 복선 전철화 및 농산물 가격 안정 대책 강구, 산성면은 공공용 빨래방 설치 및 회전교차로 설치, 고로면은 화산산성 복원 및 군위 풍력발전 관광단지 조성, 케이블카 조성 등 지역 현안사업을 보고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