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LG디스플레이, 구미시 ‘아동권리보호 프로젝트’에 6천만 원 후원

LG디스플레이 김상철 구미경영지원담당(오른쪽 두 번째)이 장세용 구미시장(가운데)에게 ‘아동권리보호 프로젝트’ 후원금 6천만 원을 전달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가 지난 12일 구미시에 ‘2020년 아동권리보호 프로젝트’ 후원금 6천만 원을 전달했다.

‘아동권리 보호 프로젝트’는 LG디스플레이, 구미시,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 등이 구미지역 아동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는 각종 아동권리 증진사업을 총칭하는 단어다.

LG디스플레이와 구미시,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는 매년 방학 중 결식·방임 아동 케어를 위한 ‘희망의 도시락’을 비롯해 취약계층 신입 중학생의 책가방을 지원하는 ‘희망 가방’, 여성 청소년 용품을 지원하는 ‘희망 키트(KIT)’ 사업을 펼쳐왔다.

또 ‘위험상황 인형극’과 ‘아동 권리 가족 뮤지컬’, ‘아동권리 모니터링단’, ‘아동학대 예방교육’, ‘아동권리 옹호 릴레이 캠페인’ 등을 통해 아동 성폭력 예방에 앞장섰다.

사업은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가 맡아 추진한다.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는 ‘아동의 성장 단계별 사업 강화와 지역사회 인식 개선’이라는 방향에 따라 아동의 4대 권리(생존권, 보호권, 발달권, 참여권)에 맞춰 아동 친화적인 사업을 진행키로 했다.

김상철 구미경영지원담당은 “‘아동권리 보호 프로젝트’가 구미지역 아동들의 권리 증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나아가 시민 분들도 아동의 안전과 보호받을 권리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아이들 눈높이 맞는 시책을 개발, 추진해 아동의 권리가 존중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한 구미 만들기’ 사업에 7천200만 원을 후원한 바 있다. 어린이 교통안전사업, 스마트 기부함 등을 통해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성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