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복합도시 경주 모내기 한창

주낙영 경주시장 강동 국당들에서 신농법 모내기 시연 행사, 농민들과 소통

주낙영 경주시장이 21일 강동 국당들에서 모내기 시연행사에 참여해 직접 이앙기를 운전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21일 강동 국당들에서 시의원, 쌀 전업농, 농민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직접 모내기 시연행사에 참여했다. 농민들과 현장에서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경주지역 모내기는 매년 5월 중순부터 보름 동안 실시된다.

이날 모내기 행사는 경주쌀전업농협회 진훈재 회장 논에서 드론 직파, 벼 밀묘 소식재배 등 혁신적인 농업기술을 활용한 모내기를 시연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이 21일 강동 국당들에서 모내기 시연행사에 참했다. 주 시장이 드론을 활용해 직파영농법을 시연하고 있다.
드론 직파는 이앙 재배와 달리 육묘과정이 생략되는 만큼 많은 시간과 노동력이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밀묘 소식재배는 관행 농법 대비 농업 생산비가 약 50% 절감되고, 모판 수 감소에 따라 노동시간도 크게 단축할 수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드론 직파 및 밀묘 소식재배 등 농가 고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는 많은 신농업기술을 농가에 보급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강시일 기자 kangs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시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