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산시  고 허영구 내과 원장 공로패 유족에게 수여

경산시가 코로나19 사태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의료인 허영구 내과 원장을 대신해 유족에게 공로패를 수여했다.
경산시는 지난 22일 시청 회의실에서 코로나19 사태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의료인 허영구 내과 원장을 대신해 유족에게 공로패를 수여했다.

경산지역에 코로나19 감염병이 급속하게 확산할 당시 고 허영구 원장은 호흡기 환자 진료를 하던 중 바이러스에 노출돼 지난 3월19일 확진을 받고 치료를 받아오던 중 4월3일 숨졌다.

고 허영구 원장은 평소 책임감 있고 따뜻하게 진료를 하고 코로나19 상황에도 모든 환자를 꼼꼼하게 정성껏 진료한 것으로 알려져 주변 사람들을 더욱 안타깝게 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위험 속에서 최일선에서 환자 진료에 헌신한 고 허영구 원장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경산시민과 함께 오래도록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