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환불 안 돼요?…긴급재난지원금 환불로 시민은 ‘혼란’

일부 업소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시 환불 불가 공지
대구시, 일종의 시장교란행위로 판단하고 단속 예고

지난 22일 대구 수성구의 한 동네마트에 게시된 공지사항의 모습. 공지에는 ‘국민긴급재난지원 기프트카드·포인트로 구매하시면 프로그램상 반품이 불가하오니 신중하게 구매하시기 바랍니다’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대구 동구에 거주하는 김지연(35·여)씨는 최근 속상한 일이 생겼다.

동네마트에서 나름 거금을 주고 산 프라이팬에 하자가 있어 환불을 요청했지만, 마트 측에서 긴급재난지원금카드로 결제한 상품은 환불이 안 된다며 환불을 거절했기 때문.

김씨는 “긴급재난지원금카드 사용은 처음이라 그런 애로사항이 있을 거라고는 상상도 못했다. 뭔가 꺼림칙해 카드업계 종사자에게도 물어봤지만 시원한 답변을 듣지 못해 답답한 마음이 든다”고 하소연했다.

최근 긴급재난지원금이 시중에 풀리면서 지역경제가 다소나마 활기를 되찾는 가운데 일부 업소가 긴급재난지원금카드 사용 시 환불을 거부하는 사례가 발생해 행정당국의 지도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이에 대해 대구시는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이 익숙지 않은 시민을 상대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것은 일종의 시장교란행위로 판단하고 단속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지난 22일 대구 수성구의 한 동네마트.

마트에 들어서자 입구에 ‘국민긴급재난지원 카드로 구매하시면 프로그램 상 반품이 불가하오니 신중하게 구매하시기 바랍니다’라는 내용의 안내문이 눈에 띄었다.

마트 관계자는 “최근 아동돌봄쿠폰으로 상품 구매 시 환불할 때 포인트 환급이 되지 않는다는 고객들의 항의가 많았다”며 “긴급재난지원금카드에서도 역시 비슷한 내용의 항의가 발생할 수 있어 이를 미연에 방지하려는 조치다”고 설명했다.

마트를 찾은 손님도 마트 관계자의 설명이 뭔가 석연치는 않지만, 끝내 수긍하고 돌아설 수밖에 없었다.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에 대한 선례가 없다보니 마트 측의 설명을 믿을 수 밖에 없는 노릇이기 때문이다.

석찬희(36·여·수성구)씨는 “긴급재난지원금에 대한 기본 지식이 부족하다 보니 관계자들의 말을 의심 없이 믿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라며 “온라인 등에 환불 가능 여부로 질문을 올렸지만 아는 사람은 한 명도 없었다”고 답답해했다.

24일 대구지역 온라인 맘카페 등에는 ‘긴급재난지원금카드 사용 시 환불 되나요?’라는 글이 올라왔고, 댓글에는 ‘된다’는 의견과 ‘안 된다’는 의견으로 갈렸다.

한 네티즌은 ‘내가 환불해보려고 했는데 일부 업종은 안 되더라’며 ‘한시적으로 운영되는 카드라 환불이 안 되는 것’이라는 나름의 분석을 내놓기도 했다.

지난 11일부터 전 국민에게 긴급재난지원금이 배부됐지만, 시중에 확인되지 않은 정보들이 나돌며 시민의 혼란이 점점 가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카드업계와 대구시 등은 이런 일부 업소들의 주장이 터무니없는 소리라며 일축했다.

업계에 따르면 긴급재난지원금 포인트 카드 역시 일반 카드와 같은 공정과 시스템으로 제작되는 만큼 환불과정도 정확히 똑같다는 것.

대구시 관계자는 “일부 업소가 행정 편의상의 이유로 임의적으로 잘못된 정보를 확인도 없이 공지한 것으로 보인다. 이는 일종의 시장교란행위인 만큼, 단속에 들어갈 것”이라며 “긴급재난지원금 카드는 일반카드처럼 모든 업종에서 100% 환불이 가능하니, 시민들께서는 안심하고 사용하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