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대구문화예술회관…문화가 있는 날 ‘수요상설공연’ 27일부터 다시 시작

대구시립예술단 4개 단체와 지역민간예술단체의 다양한 장르 선보여

대구문화예술회관이 매주 수요일마다 진행하는 ‘수요상설공연’이 시립국악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재개한다.
대구문화예술회관이 매주 수요일마다 진행하는 문화가 있는 날 ‘수요상설공연’이 27일 시립국악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재개한다.

‘수요상설공연’은 전국적으로 매월 마지막 수요일에 시행되는 ‘문화가 있는 날’을 대구문화예술회관과 대구시립예술단이 지역민의 문화 욕구 충족을 위해 매주 수요일로 확대 진행하는 무료 공연으로 2014년부터 이어져 오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대구문화예술회관 동편야외무대에서 진행하는 이번 공연에는 시립국악단, 시립무용단, 시립소년소녀합창단, 시립극단 등 4개 시립예술단체가 참여해 국악과 클래식, 성악, 무용 등 다채로운 장르를 선보인다.

특히 이번 ‘수요상설공연’은 코로나19로 위축돼 있는 시민들에게 정서적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지역예술가들에게는 공연의 장 마련과 함께 경제적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대구문화예술회관이 매주 수요일마다 진행하는 ‘수요상설공연’이 27일부터 재개한다.
대구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수요상설공연이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활력소가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공연을 시작하게 됐다”며 “안전한 관람을 위해 관객간 거리를 준수하고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성숙한 시민의식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대구문화예술회관의 문화가 있는 날 ‘수요상설공연’은 5월27일부터 10월7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7시에 진행되며 우천 시에는 취소된다.

한편 이번 공연이 열리는 동안 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출연자들의 건강상태를 수시 확인하고 야외무대 2개소에는 손소독제도 비치한다. 또 관람객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관객간 거리도 1m이상 유지할 수 있게 자리를 배치한다는 계획이다.

※수요상설공연 일정표

△5월27일–시립국악단 △6월3일-시립극단 △6월10일-페도라 솔리스트앙상블(성악중창) △6월17일-풍류21 (퓨전국악) △6월 24일-CM앙상블 (클래식) △7월1일-JJ댄스(현대무용) △7월8일-김현태무용단(한국무용) △8월19일-우리음악집단 소옥(국악) △8월26일-펠리체 남성앙상블(성악중창) △9월2일-시립무용단 △9월9일-VESNA TRIO 박진아트리오(클래식) △9월16일-백경우무용단(한국무용) △9월23일-토즈댄스(현대무용) △10월7일-시립소녀소녀합창단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