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용수 할머니 2차 기자회견 대구서 열려

25일 오후 대구 수성구 만촌동 인터불고 호텔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 2차 기자회견장에 100여 명의 취재진들이 몰려 큰 혼잡을 빚었다.


신영준 기자 yj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영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