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현직 구의원, 가정 폭력으로 경찰 조사 받아

서부경찰서 전경.


대구 서구의회 A의원이 가정 폭력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대구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A의원이 아내 B씨를 폭행한 혐의로 관할 지구대에서 조사를 받았다.

부부싸움 도중 B씨가 경찰에 신고했고, A의원 또한 경찰에 자진 신고한 것으로 확인됐다.

A의원은 “부부싸움 도중 아내가 자신을 밀쳤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부부를 격리하기 위해 아내 B씨를 임시 숙소에서 보호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A의원과 B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