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칠곡경북대병원, 투르크메니스탄과 코로나 화상컨퍼런스 개최

칠곡경북대병원이 투르크메니스탄 보건부와 코로나19 감염에 화상컨퍼런스를 진행한 모습.


칠곡경북대병원은 투르크메니스탄 보건부와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한국형 방역시스템을 소개하는 화상컨퍼런스를 지난달 28일 개최했다.

이날 컨퍼런스에는 투르크메니스탄 보건부 차관 및 보건부, 투르크메니스탄 과학교육센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또 칠곡경북대병원 감염내과 권기태 교수가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중요 대응’에 대해 강의했다.

컨퍼런스는 △코로나 관련 비상대응팀 구성 △음압병동 운영법 △의료진 감염예방을 위한 가이드라인 △세계 최초로 시행 된 칠곡경북대병원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운영법 △생활 방역시스템 등 코로나19에 대한 강의로 진행됐으며, 심도있는 질의응답 시간도 이어졌다.

권기태 교수는 “이번 기회를 통해 한국 의료기관의 코로나19 대응 사례와 환자들의 임상경험을 잘 알리고 공유했으며, 향후 중앙아시아 지역과 한국 의료기관의 방역체계에 대한 비교분석 연구를 통해 효율적인 COVID-19 대응체계를 도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