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포항시, 중명생태공원 ‘국민여가캠핑장’ 1일 정식 개장

30면 캠핑시설과 각종 편의시설 갖춘 생태 캠프장

포항국민여가캠핑장 전경.
포항시 중명자연생태공원 입구에 조성된 ‘국민여가캠핑장’이 1일 정식 개장,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포항국민여가캠핑장은 사업비 20억 원을 들여 30면의 캠핑시설과 샤워장 등 각종 부대시설을 갖췄다.

이용객 편의 및 안전을 위해 개별 사이트마다 전기시설과 소화기를 비치하고, 태풍이나 집중호우에 대비한 재난 예보 및 경보시스템과 방범용 CCTV도 설치했다.

포항시는 지난해 11월부터 2개월간 시범 운영을 통해 낙석방지 시설과 안전난간, 음수대 주변 바닥정비 등 안전시설을 보강했다.

이와 함께 응급환자를 위한 제세동기와 일산화탄소 경보기 등 캠핑장 이용객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물품도 구비했다.

캠핑장 텐트사이트 이용요금은 7~8월 성수기 주말(금요일~토요일, 공휴일 전날 1박 기준) 3만5천 원, 평일(일요일~목요일 1박 기준)은 3만 원이다.

또 비수기 주말 3만 원, 평일은 2만5천 원이다. 이용시간은 당일 오후 2시부터 다음날 오전 11시까지다.

포항국민여가캠핑장 홈페이지에서 예약 결제 가능하다. 사용일 기준 1개월 전부터 예약을 받는다.

조현율 포항시 국제협력관광과장은 “포항국민여가캠핑장 이용객들이 편하게 휴식할 수 있도록 각종 편의시설을 꾸준히 개선해 나가고 있다”며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 속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쌓길 바란다”며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자세한 사항은 포항국민여가캠핑장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문의: 054-256-8579.

김웅희 기자 woo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웅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