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시설공단, 코로나19 지역사회 위기극복 기여 감사패 받아

1일 대구 남구청장 감사패 전달
3월 한 달간 업무지원단 파견, 남구청에 힘 보태

지난 1일 조재구 대구 남구청장(왼쪽)이 김석동 대구시설공단 사업운영본부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대구시설공단은 지난 1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대구 남구 지역사회와 주민생활 안정화를 위해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조재구 남구청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대구시설공단은 지역사회 내 코로나19의 확산이 정점을 찍은 지난 3월 한 달간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구성된 업무지원단을 남구청과 남구보건소에 파견해 다양한 지원업무를 펼친 바 있다.

총 44명으로 구성된 업무지원단은 남구보건소에서 확진자 증상관리 업무, 방역현장 확인 등의 업무를 지원했다.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인 나드리콜 차량 12대를 활용해 자가격리자를 위한 긴급 생필품 등 구호물품 박스를 전달했다.

공단은 보유하고 있는 트럭 등의 차량을 활용해 남구보건소와 대구의료원의 긴급 의료물품 수송도 적극 지원했으며,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에도 일조했다.

지난 4월부터는 인근 식당 선결제와 각종 구매, 용역, 공사 대금 선지급 등 착한소비운동과 대구·경북 농산물 공동구매 등을 통해 지역경제 살리기에도 동참하고 있다.

상반기 재정지출을 전년 대비 40억 원 확대해 소상공인들의 위기극복에 힘을 보탰다.

대구시설공단 김호경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사회를 위해 공단과 직원들이 함께 기울인 노력을 인정해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