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경북연구원, 대구·경북 통합과 국가균형발전 위한 세미나 개최

3일 경북대에서 지역균형발전과 행정통합 세미나 열려

대구경북연구원이 3일 경북대에서 국가균형발전 세미나를 개최한다.


대구경북연구원(이하 대경연)이 3일 경북대에서 대구경북학회와 공동으로 대구·경북의 ‘큰’ 통합과 국가균형발전을 논의하는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대구·경북의 통합을 통한 지역 정체성 확립과 지역성장의 방향 제시를 통해 현재 수도권에 집중돼 파행하고 있는 지역균형발전과 지방자치분권을 도모하고, 한반도의 미래비전 아젠다를 대구·경북지역이 주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먼저 이달곤 국회의원(전 행정안전부 장관)의 ‘지역통합을 통한 국가균형발전’이라는 주제의 기조발제를 시작으로 2편의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발표 주제는 대경연 나중규 선임연구위원의 ‘대구경북 행정통합 필요성과 사례분석’과, 경북대 행정학과 하혜수 교수의 ‘대구경북통합과 지역의 지속가능성’이다.

이어 대구상공회의소 이재경 상근부회장, 대구테크노파크 권업 원장 등 전문가들이 참여한 국가균형발전에 관한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