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도시철도 타고 현대백화점 가면 교통카드가 무료로 충전된다

대구도시철도공사가 최근 현대백화점 대구점과 도시철도 이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대구도시철도공사가 최근 현대백화점 대구점과 도시철도 이용 활성화를 위한 프로모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현대백화점 대구점은 도시철도를 이용해 백화점을 방문한 고객이 물품을 구매 시 금액에 따라 △5만 원 이상 5천 원 △10만 원 이상 1만 원 △15만 원 이상 1만5천 원을 고객이 소지한 교통카드에 무료로 충전을 해주는 이벤트를 제공한다.

오는 8일부터는 CGV 대구현대점에서 영화를 관람한 고객에게도 교통카드 2천 원 무료충전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개인차량을 이용하는 백화점, 영화관 이용객을 대중교통으로 유도해 도심 구간 교통 체증 완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도시철도공사 홍승활 사장은 “앞으로도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해 역세권 내 대형업체와 다양한 협력을 추진하고,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에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