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엄태항 봉화군수 농업발전 해법 찾아 나서...“농업정책 혁신 강조”

엄 군수, 농정현장 혁신전략회의 주재, (주)원애그 농장 방문 등 발빠른 행보 이어가.

엄태항 봉화군수가 농업 발전의 해법을 찾기 위해 지난 26일 봉화읍 도촌리 농업회사법인 원애그 농장을 방문해 장용호 대표에게 애로사항 등을 전해 듣고 있다.
농업의 위기의식을 느낀 엄태항 봉화군수가 농업발전의 해법을 찾아 나섰다.

엄 군수는 부자 농촌 육성과 주요 농정시책을 적극 추진하기 위해 지난 26일 현장에서 해법을 찾아 나서는 한편 농정현장 혁신전략 회의를 주재하는 등 빠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엄 군수는 이날 농업기술센터 소회의실에서 열린 농정현장 혁신전략회의에 참석해 농정실무부서 팀장 13명으로부터 농정에 대한 주요 시책 추진 상황과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이날 회의에서 주요 농축산물 재배 및 시세 동향, 코로나19 대응 농업시책, 도시근로자 농촌일손 교류 사업, 공익증진 직접 지불제 사업, 농산물종합산지유통센터 건립 사업, 농축임산물 전시 판매장 신축 사업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엄 군수는 이날 농정현장 혁신전략회의에 앞서 현장에서 농업발전에 대한 해법을 찾고자 봉화읍 도촌리 농업회사법인 원애그 농장을 방문했다.

원애그는 동물복지 축산농장 및 깨끗한 농장으로 선정돼 풀무원, 청원마루, 성원, 케이후레쉬 등 국내 유명 식품업체에 계란을 납품하는 회사다.

엄태항 군수는 이날 원애그 장용호 대표에게 자유무역협정(FTA) 등 농산물 시장 개방과 농자재 가격 상승, 코로나19에 따른 판매 부진 등에 대한 어려움을 전해 듣고 “앞으로 농업인과 함께 고민하는 것부터 혁신을 이뤄 해결책 등을 모색하겠다”고 약속했다.

박완훈 기자 pwh041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완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