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청송군 방역강화 위해 점심시간 2부제 운영

청송군청 전경.
청송군은 코로나19 전국 확산 추세에 따라 식당 밀집도 최소화와 방역 강화를 위해 직원들의 점심시간 2부제를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청송군에 따르면 점심시간 구내식당 혼잡 최소화를 위해 청사 1층에 위치한 사회복지과를 비롯 8개 부서는 오전 11시30분부터 낮 12시30분까지, 2층에 위치한 기회감사실 등 6개 부서는 낮 12시30분부터 오후 1시30분까지 분산하기로 했다.

이는 음식을 먹으며 마스크 착용이 어려운 데다 여러 사람이 좁은 공간에 모이는 특성 때문에 감염 전파 위험이 높다는 우려에 따른 것으로 방역 강화의 선제조치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점심시간 2부제에 따른 민원인이나 내방객 불편 최소화 방안도 강구하겠다”며 “코로나19 감염 전파 차단을 위해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해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