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북도, 제5군수지원사령부와 농촌 살린다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제5군수지원사령부 이갑수 사령관이 30일 경북도청에서 체결한 급식 농산물, 생필품 등 지역 우수농산물 소비 촉진 업무협약서를 펴보이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가 30일 도청에서 제5군수지원사령부와 군 급식 농산물, 생필품 등 지역 우수농산물 소비 촉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는 코노나19 사태로 개학 연기, 온라인 수업 등 급식농산물 소비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와 중소기업을 돕기 위한 것이다. 식재료, 생필품 등의 최대 소비처인 군 부대와 협력해야 한다는 이철우 도지사의 전격 제안으로 성사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협약으로 경북도는 군인가족을 대상으로 병영 내 농산물 직거래장터, 장병격려 행사 등 지역 우수농산물 소비촉진과 교류 활성화를 위한 행정지원에 적극 협력한다.

제5군지사는 도내에서 생산·제조되는 군 급식용 우수 농산물, 생필품 등의 구매 촉진과 농촌 일손돕기 등에 적극 협력한다.

앞서 제5군지사는 코로나19 확산 때 마스크, 방호복 등 의료물자의 수송을 지원했고, 도에서 추진 중인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 운동’때 3차례 동참해 1억 원 이상의 농산물을 구매했다.

5군지사는 1986년 10월 창설된 대한민국 육군의 전투근무 지원사령부로 경상·충청·전라도 전체 군부대에 식량, 피복, 유류 등 군수물자 보급과 정비 업무를 담당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로 농산물 소비 감소와 판매저조로 농업소득이 감소하는 등 농업인이 어려움을 겪는 이때 이번 협약은 군이 동참해 경북 농촌경제를 함께 살리는 소중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다양한 농산물 판로확보와 소비촉진 운동을 군과 함께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했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정화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