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장맛비로 침수된 신천둔치 징검다리.

지난달 30일 오전 대구 신천둔치 일대 징검다리가 전날 내린 장맛비로 인해 침수됐다. 대구시설관리공단 직원이 다리에 걸린 쓰레기를 치우고 있다.


신영준 기자 yj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영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