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강영석 상주시장~박원순 서울시장에 코로나19 위문품 상주곶감 전달

강영석 상주시장(좌측 첫 번째)과 이재훈 상주곶감유통센터 영농조합법인이 지난달 30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쓰는 의료진, 봉사자, 취약계층 등에게 전달해 달라며 박원순 서울시장(우측 네 번째)에 곶감 5만 개(6천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
상주시와 상주곶감유통센터 영농조합법인이 지난달 30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쓰는 의료진 등을 위해 곶감 5만 개(200박스 6천만 원 상당)를 서울시에 기탁했다.

곶감은 상주곶감유통센터 회원 농가에서 생산한 것으로, 전달식에는 박원순 서울시장, 강영석 상주시장, 이재훈 상주곶감유통센터 대표이사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상주곶감유통센터 이재훈 대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에서 고생하는 의료진, 자원봉사자 등에게 기관지염과 폐에 도움이 된다고 전해지는 상주 곶감을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코로나19와 싸우는 분들을 위해 작은 정성이지만 이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곶감을 기부한 상주곶감유통센터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