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민주당 김부겸 전 의원 9일 당 대표 출사표

7일 선언 이낙연 의원 존중키 위해 연기

김부겸 전 의원
김부겸 전 의원이 9일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경선에 출마 선언할 예정이다.

2일 김부겸 캠프에 따르면 원래 6일 공식 출마선언을 하기로 내부 결정하고 있었지만, 이낙연 의원이 7일 출마선언을 한다는 보도가 나오자 일정을 늦추는 게 예의라는 결론을 내리고 출마선언일을 9일로 연기했다.

김 전 의원은 당내 선거인만큼 “우리가 더 큰 민주당으로 가기 위해서는 상호 배려와 존중이 중요하다”는 기조를 캠프에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의원의 출마선언에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당의 확실한 재집권을 위해 '더 큰 민주당'이 돼야 하고, 당 대표 2년 임기를 완주하는 '책임지는 당 대표'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담을 예정이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