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콜렉터신영, 구미시 7월의 기업에 선정

소형모터 전자부품 전문 생산업체 콜렉터신영이 구미시 7월의 기업에 선정됐다. 사진은 박재승 대표(왼쪽 두 번째)가 장세용 구미시장과 함께 회사기를 게양하고 있는 모습.
소형모터 전자부품 전문 생산업체 콜렉터신영이 구미시 7월의 기업에 선정됐다.

콜렉터신영은 콘넥션 유니트, 로터, 센서, 정류자 등 소형모터 전자부품을 전문으로 개발·생산하는 슬로베니아 투자기업이다.

국내 유일 슬로베니아 투자기업이다보니 슬로베니아 대통령과 콜렉터그룹 회장 등 주요 인사들이 한국 방문 시 빠지지 않고 방문하는 장소이기도 하다.

1978년 설립된 신영공업을 2000년 슬로베니아 콜렉터그룹에서 인수한 뒤 2003년 구미 국가 4산업단지에 공장을 신축해 이전했다. 지금의 콜렉터신영으로 회사 이름을 바꾼 건 2007년이다.

콜렉터신영은 끊임없는 기술 개발과 경영성과로 2013년 SQ인증 획득, 2018년 중소벤처기업부 선정 우수중소기업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올렸다.

콜렉터신영 박재승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구미시 이달의 기업으로 선정된 것에 감사하다”며 “꾸준한 기술개발과 성장으로 정류자 분야의 세계 최고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성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