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천시, 자동차관리사업장 지도·점검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 위해 오는 13~15일 사흘간 실시

영천시청 전경.
영천시가 오는 13~15일 사흘간 지역 내 자동차 관리사업장(정비업, 매매업, 해체재활용업) 133곳을 대상으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영천시의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자동차 관련 조합과 합동으로 자동차 관리사업자 자동차관리법 준수 여부에 중점을 뒀다.

점검 항목은 무등록 관리사업 행위, 자동차관리사업자 관계법령 준수 여부, 사업장 외 장소에서 전시·정비·폐차하는 행위, 시설·장비·인력 유지 여부, 소화기 비치 및 점검상태, 폐유·폐수처리시설 등이다.

이번 지도·점검을 통해 업체의 경미한 위반 사항은 현지 시정 및 계도 조치할 예정이다.

불법·위법행위를 한 업체는 관계법령에 따라 고발조치 및 과태료 부과 등 강력한 행정처분을 한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