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경북 수출 난국, 언택트 화상 상담으로 타개

대구시와 경북도는 7일부터 9일까지 대구경북 수출기업 신남방 시장 화상 수출상담회를 진행한다. 사진은 상담회에 참여한 업체 관계자가 수출 관련 상담하는 모습.
코로나19로 수출 활로가 막힌 지역 중소기업의 해외 마케팅 지원을 위해 화상회의 시스템이 수출상담회에 도입됐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으로 경색된 해외 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해 7일부터 9일까지 화상회의를 통한 지역 중소기업의 수출 상담회를 진행한다.

한국무역협회 대구경북지역본부가 주관하는 이번 상담회는 대구·경북 4대 수출 시장인 베트남과 경제 대국으로 성장하는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미얀마 등 총 5개국 31개 바이어가 지역 기업의 제품 소싱을 위해 참가한다.

대구·경북에 있는 96개 중소기업이 상담회에 신청해 63개 기업이 바이어와 상담 매칭되는 등 165건의 수출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대구시 국제통상과 이기석 과장은 “이번 수출상담회로 수출기업의 답답함을 조금이나마 해소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무역협회 대구경북지역본부는 대구시와 경북도와 함께 하반기에도 중국, 중동 등 바이어를 초청해 화상 상담회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한국산업단지공단, IBK기업은행과 동반 성장협력 업무협약 체결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과 IBK기업은행은 13일 코로나19 피해기업 공동지원을 위한
2020-08-13 20:00:00

단체장 동정

◆대구류규하 중구청장△제29회 남산장학회 장학금 전달식=오후 5시 남산3동 행정복지센터
2020-08-13 15:04:29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