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어르신들의 코로나19 경각심 부족



대구 북구 칠성고가교 아래 신천둔치는 어르신들이 무더위를 피하기 좋은 휴식 장소다. 8일 오후 어르신들이 삼삼오오 모여 바둑과 장기 등을 즐기고 있는 가운데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등 ‘생활 속 거리두기’를 무색하게 하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