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13일부터 모집

경산시청 전경.
경산시가 13일부터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극복 희망 일자리 사업’참여자를 모집한다.

지역 취약계층 공공 일자리를 제공을 위해 오는 17일까지 10개 유형 50여 개 사업장에 1천여 명을 선발한다. 다음달 20일부터 12월31일까지 실시한다.

근무조건은 만 18~65세 미만 참여자는 주 40시간, 일당 6만8천720원을 받는다. 만 65세 이상은 주 25시간, 일당 4만2천950원이다. 하루 5천 원의 부대 경비와 5대 보험에 의무적으로 가입된다.

신청자격은 사업개시일 현재 실직 또는 정기소득이 없는 만 18세 이상 경산시 거주자다. 가구원수별 기준 중위소득이 65% 이하, 재산이 2억 원 이하이다. 실업급여 수급권자, 공무원 가족, 공적연금 수령자 등은 참여가 제한된다.

사업 참여 희망자는 신분증과 건강보험증을 지참해 주소지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경산시청 홈페이지(http://gbgs.go.kr) 고시 공고란에서 확인하거나 경산시청 일자리경제과로 연락하면 된다. 문의: 053-810-5123.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