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남구청, ‘제2회 한국 문화가치대상’ 여가생활문화 분야 우수상 수상

앞산 빨래터축제, 신천돗자리 음악회 등 다양한 주제 축제 개최

대구 남구청이 ‘제2회 한국 문화가치대상’에서 여가생활문화 분야 우수상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대구 남구청이 한국문화가치연구협회 주관 제2회 한국 문화가치대상에서 여가생활문화 분야 우수상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한국문화가치연구협회는 지방자치단체의 문화·관광·예술분야 발전을 위해 자치단체장의 문화공약 정책개발 및 이행사항을 평가하고 우수사례를 널리 알리기 위한 ‘한국 문화가치대상’을 개최하고 있다.

평가는 조직역량, 사업성격, 사업성과 등 3개 항목에 대해 1차 해당 분야 전문가 심사 및 2차 평가위원회 심사로 이뤄진다.

남구청은 앞산 빨래터축제, 신천돗자리 음악회, 할로윈 축제 등 주민들이 주거지 인근에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주제의 축제를 개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 앞산 노후·편의시설 개선, 향토시인 문학 공간 조성 및 앞산 등산로 정비를 추진했다.

특히 올해는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대덕문화전당 옥상전망대 및 카페마실 옥상전망대를 조성하고, 빨래터 공원에는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해넘이 전망대 완공을 앞두고 있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앞으로도 문화 격차를 해소하고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다양한 문화 사업을 추진해 차별 없는 문화예술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아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