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웃는얼굴아트센터…테마가 있는 뮤지컬 갈라 콘서트 선보여

오는 29일, ‘문화가 있는 날’ 관객과 함께하는 소통형 뮤지컬 갈라 콘서트 진행

지역의 우수예술단체를 발굴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는 웃는얼굴아트센터의 기획프로그램 ‘로컬아티스트프로젝트’ 여섯 번째 무대가 오는 29일 열린다. 사진은 뮤지컬단체 '브리즈'의 연습장면
지역의 우수 예술단체를 발굴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는 웃는얼굴아트센터의 기획프로그램 ‘로컬아티스트 프로젝트’ 여섯 번째 무대가 오는 29일 열린다.

대구 달서문화재단 웃는얼굴아트센터는 ‘로컬아티스트 프로젝트’ 여섯 번째 무대로 지역을 대표하는 뮤지컬 단체 브리즈의 ‘BREEZE, The Musical(브리즈 더 뮤지컬)’을 오는 29일 오후 7시30분 웃는얼굴아트센터 청룡홀에서 개최한다.

예술단체 공연 공모를 통해 선정된 7팀의 공연과 3팀의 초청공연 등 모두 10건의 공연이 여름밤을 장식한다.

매월 ‘문화가 있는 날’에 진행되던 로컬아티스트 프로젝트는 지난 상반기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웃는얼굴아트센터 유튜브채널를 통해 녹화영상을 올리는 ‘슬기로운 문화생활’로 바꿔 진행해 호평을 받았다.

이번에 여섯 번째 무대를 선보일 지역예술단체 브리즈는 ‘산들바람’이라는 뜻으로 지역 주민들에게 공연관람 및 문화예술 활동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에 특화된 공연 문화 콘텐츠 기반의 문화공연을 진행하는 뮤지컬 단체다.

지역의 우수예술단체를 발굴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는 웃는얼굴아트센터의 기획프로그램 ‘로컬아티스트프로젝트’ 여섯 번째 무대가 오는 29일 열린다. 뮤지컬단체 '브리즈'의 공연장면
60분 동안 진행되는 ‘BREEZE, The Musical’은 해외 라이센스 뮤지컬, 한국 창작 뮤지컬, 영화 속 뮤지컬, 소통이라는 4개의 주제로 구성되는데 레미제라블, 겨울왕국, 서편제 등 명작 뮤지컬 넘버를 한 번에 들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다.

코로나19로 인한 휴관에 들어간 지 6개월 만에 관객을 맞는 웃는얼굴아트센터는 의료인들과 달서구민, 학생들을 위한 특별할인 제도를 마련했다.

웃는얼굴아트센터 이성욱 관장은 “로컬아티스트 프로젝트를 통해 코로나 사태로 침체돼 있는 지역 예술계에 활력을 불어 넣는 한편 안전한 공연관람 문화를 선도하는 공연장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우수한 공연 단체를 지역민들에게 꾸준히 소개하는 문화예술공간 본연의 임무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문화가 있는 날 정기공연 ‘로컬아티스트 프로젝트’는 오는 9월24일 ‘피아노와 타악기의 만남(화앙상블)’, 10월28일에는 ‘등꽃나무아래서(라모아트컴퍼니)’, 11월25일에는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지트리아트컴퍼니)’가 연이어 예정돼 있다. 문의: 053-584-8719.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