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경북의사회 전공의 및 의과대학 학생 대표 초청 의료현안 간담회 개최

온라인 활용해 실시한 정보 공유하기로

대구시의사회와 경북도의사회가 지난 29일 의사회관에서 대구·경북 전공의 및 의과대학 학생 대표를 초청해 의료현안 간담회를 개최했다.
대구시의사회와 경북도의사회가 지난 29일 오후 7시 의사회관에서 대구·경북 전공의 및 의과대학 학생 대표 등을 초청해 의료현안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대구·경북의사회 관계자는 물론 대구·경북의 대학병원 관계자 및 의과대학생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의사회가 반대하는 정부의 의료 4대 정책인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의대인력 증원 △공공의대 설립 △비대면 진료 등 최근 의료현안에 대한 발표와 질의 및 응답 등이 이어졌다.

전공의 및 의과대학 학생 대표들은 “간담회 참석하기 전 주위 동료들의 의견 취합을 위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는데 의견 취합 결과 잘못된 의료정책이라는 의견이 대다수였다. 현재 주위 동료들도 의료현안에 대해서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며 “간담회 때 들은 의료현안 정보를 주위 동료들과 공유해 일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의료현안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원활한 소통과 정보 공유를 위해 임원들과 전공의 및 의과대학 학생대표는 온라인 통신을 활용해 실시간 정보를 공유하기로 했다.

이성구 대구시의사회장은 “의료 4대악 정책에 대한 토론과 대응 방안을 공유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 장유석 경북도의사회장은 “당면한 의료현안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통해 의료현안 해결을 위해 같이 노력했으면 좋겠다”는 인사말을 전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