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양군, 소외계층 민원해소 온라인창구 개설

청각장애인, 청각노약자 등 배려 시책으로 다 함께 행복한 영양 만들기



영양군이 청각장애인, 청각노약자 등 소외계층을 위해 영양군 홈페이지에 온-라인 소통창구를 개설해 3일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영양군이 3일 청각장애 및 청력노화로 타지에 있는 자녀들과 통화조차 어려운 군민들의 민원해소를 위해 군 홈페이지 내 ‘다 함께 행복한 영양, 우리집 행복동행자’ 온라인 소통창구를 개설, 운영에 들어갔다.

‘우리집 행복동행자’ 시책은 전국에서 두 번째로 인구수가 적은(공무원 1인당 군민 34명) 군 실정에 착안, 지난 1월부터 세대별 전담공무원을 지정해 밀착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상황에 직면하면서 비대면 행정 서비스로의 전환 필요성으로 온라인 소통창구를 개설해 인터넷 접근성이 높은 출향인들이 부모와 관련된 상담 내용을 ‘우리집 행복동행자’ 코너에 올릴 수 있도록 했다.

처리절차는 종합민원과 민원담당 접수→ 세대별 전담공무원 또는 지역내 관련기관에 인계→ 민원 사항 해결→ 전담공무원이 온라인 또는 직접 출장 후 답변하는 방식이다.

내용은 공개 또는 비공개로 선택할 수 있다.

신설 온라인 소통창구는 영양군 홈페이지(http://www.yyg .go. kr) 상단 열린민원에 마련했고, 본인 인증 절차 후 바로 이용 가능하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온라인 소통창구를 통해 다양한 민원 수요에 더욱 더 빠르게 대처할 것”이라며 “소외되고 의사소통에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을 위해 운영하는 만큼 출향인들이 편리 하게 이용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