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여름을 시원하게' 예천 삼강주막서 여름맞이 공포체험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삼강문화단지 일원에서

'더 예천2 삼강명탐정-죽은자들의 원혼' 체험 프로그램 팸플릿


예천군이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삼강문화단지 일원에서 '더 예천2 삼강명탐정:죽은자들의 원혼'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는 능동적인 관광 구현과 효과적인 홍보를 위한 이색 미션 프로그램이다.

'더 예천'은 경북도에서 주관한 시·군 대표 관광자원 발굴·육성사업에 선정돼 삼강주막을 스토리텔링, 미션화해 관광객들에게 재미와 흥미를 제공하고자 지난해부터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버릴 공포를 테마로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운영된다.

트렌드인 방탈출 추리 게임을 비롯한 팀플레이, 공포체험, 특수분장 등 다채로운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푸드트럭도 운영할 예정이다.

참가 방법은 옥션, 지마켓, 쿠팡, 11번가, 티몬, 예스24, 네이버 등 온라인을 통해 사전 구매 하거나 현장 구매하면 되고 요금은 1인당 5천 원 이다.

1일 최대 입장인원은 200명으로 제한된다.

예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카카오톡 챗봇 채팅으로 프로그램을 안내하고 QR코드 촬영 등 스마트 폰을 최대한 활용한 미션을 진행하는 등 신체적 접촉을 최소화해 안전하게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