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가대병원 신경과 이동국 교수 ‘부위별로 꺼내 읽는 신경병’ 책 출간

다양한 신경병 원인·증상·대처방안 기술



대구가톨릭대병원 이동국 교수가 출간한 ‘부위별로 꺼내 읽는 신경병’의 표지.
대구가톨릭대병원 신경과 이동국 교수가 최근 ‘신경병과 뇌졸중의 예방과 치료, 부위별로 꺼내 읽는 신경병’이라는 제목의 책을 출간했다.

책은 신경과 의사로서 수십 년간 신경병 환자들을 진료한 이동국 교수의 경험을 기초로 10가지 신체 부위에 대한 108가지의 예방과 치료법을 제시하고 있다.

다양한 신경병에 대한 원인과 증상, 대처방안이 간략히 기술했다.

또 몸의 특정 부분이 아프다면 이 책을 통해 관련된 내용을 찾아보고 앞으로의 방향을 정하는데 도움을 얻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동국 교수는 “신경병으로 고생하는 환자들을 위해 간단한 지침서를 만들었다. 이 책에 대단한 의학적 내용을 담지 않았지만 신경병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의 회복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