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사랑방 호반(문학모임) 사랑의 후원금 전달

가교역할 이시복 대구시의원 후원금 전달식 참여

사랑반 호반이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장애인 응원하고자 대구시 지체장애인협회 서구지회에 사랑의 후원금 300만 원을 후원했다.
대구시의회 이시복 의원(운영위원장)이 사랑의 가교역할을 톡톡히 해내 눈길을 끌고 있다.

이 의원은 10일 대구시지체장애인협회 서구지회에서 열린 사랑의 후원금 전달식에 참석했다.

사랑방 호반(문학모임·회장 김혜련)이라는 작은 친목 모임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을 응원하기 위해 대구시 지체장애인협회 서구지회에 사랑의 후원금 300만 원을 기부한 뜻깊은 자리다.

김혜련 회장을 포함한 7명의 회원들이 친목도모를 위해 조금씩 모은 회비를 보다 뜻깊은 곳에 사용하기 위해 고민하던 중 평소 지인인 이시복 의원과 상의하면서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사용하기로 결정한 것.

김 회장은 “코로나 19로 힘든 장애인들이 용기를 잃지 않고 건강하게 지냈으면 좋겠다”며 지속적인 후원활동을 다짐했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이시복 의원은 “이렇게 뜻깊은 사랑의 전달식에 참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어려운 지역사회에 좋은 미담이 많이 생길 수 있도록 사랑의 기교역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랑반 호반이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장애인 응원하고자 대구시 지체장애인협회 서구지회에 사랑의 후원금 300만 원을 후원했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