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김정재, 포항 피해농가 방문

미래통합당 김정재 의원(포항북)은 지난 주말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포항지역 피해농가를 방문해 현장을 살피고 주민들을 위로했다.

김 의원은 지난 8일 신광 죽성리를 시작으로 기계, 기북, 죽장 등 비 피해로 병충해가 우려되는 논과 과수농가를 차례로 둘러봤다.

또 함께 현장을 찾은 한창화 도의원, 강필순 시의원과 농가피해를 최소화할 방안을 논의했다.

농민들은 폭우로 인해 복숭아, 사과 등 과수농가의 낙과 피해가 심각한데다 계속된 장마로 벼에 도열병(곰팡이의 일종으로 저온 다습한 환경에서 발병) 피해가 커지고 있고 사과 역시 갈반현상(입이 갈색으로 변함)이 나타나고 있다고 피해를 호소했다.

이에 김 의원은 “유례없이 긴 장마에 심각한 농작물 피해가 우려된다. 폭우와 장마로 피해를 입은 농민들을 위한 실질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 힘쓰겠다”며 “다가오는 태풍에도 큰 피해가 없도록 시민들의 철저한 대비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김정재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