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경북도 상인연합회 초청 현장간담회 개최

‘경상북도 상인연합회 초청 미래통합당 소상공인특위 현장간담회’가 17일 포항 죽도시장에서 열렸다.

통합당 소상공인살리기 특별위원회 주최로 열린 이날 간담회는 윤영석 특위 위원장과 이만희(영천·청도) 경북도당 위원장, 김정재(포항북)·구자근(구미갑)·정희용(고령·성주·칠곡)·최승재(비례)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또 경상북도의회 김희수 부의장, 배진석·박용선·이칠구·이춘우 의원, 포항시의회 정해종 의장, 안병국·김민정 의원도 함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전통시장 상점가 상인 위주로 결성된 경북상인연합회 정동식회장을 비롯한 지역상인회 임원 40여 명을 초청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경기침체로 피해입은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들었다.

또한 일시적·일회적 지원이 아닌 지속적인 지원이 가능한 사회시스템 마련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날 참석한 김정재 의원은 “국민이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찾을 수 있도록 방역에 힘쓰고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한 대책마련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