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

문예회관 부문 장관상, 지역문화발전과 문예회관 활성화 기여

안동문화예술의당이 최근 서울예술의전당 무궁화홀에서 열린 ‘제13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문화예술상’ 시상식에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았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이 최근 서울예술의전당에서 열린 ‘제13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문화예술상’ 시상식에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았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은 △BTL방식 문예회관 운영 활성화 △지역문화예술 기여도 △인지도 △혁신도 △홍보부분 등에서 최고 평점을 받는 등 지역문화 발전과 문예회관 활성화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2010년 문을 연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은 안동을 넘어 경북 북부지역과 도청신도시의 문화예술 컨트롤타워 역할뿐 아니라 지역민들의 문화 향유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지역민들과 함께하는 안동윈터아트페스티벌과 지역예술단체와 함께하는 벚꽃길 야외공연, 저녁시간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관객층을 위한 브런치콘서트, 아트바캉스 등이 있다.

조병기 관장은 “개관 10주년을 맞아 수상한 이번 장관상은 특별한 의미가 있다”며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과 활성화는 물론 시민들의 문화 향유권 증진을 위해 지속적인 문화콘텐츠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