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덕사랑상품권 40억 원 특별할인판매

10% 할인, 월50만원 한도 내 구입 가능

영덕군은 9일부터 오는 10월30일까지 영덕사랑상품권을 10% 특별할인 판매한다.

이번 특별할인 판매는 추석을 맞아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실시된다.

특별할인 행사 규모는 40억 원이다. 10% 특별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한다.

영덕군은 상품권 사용 증가가 지역 내 상가 매출증가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매자는 신분증을 지참해 농협은행, 지역농축협, 산림조합, 새마을금고, 신협, 수협 등 28개 판매 대행점에서 개인 월 50만원 한도 내 10% 할인된 금액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

영덕사랑상품권은 매장 앞 영덕사랑상품권 가맹점 스티커가 붙어있는 지역 내 1천500여 개 업소에서 사용 가능하다. 액면가의 70% 이상을 사용할 경우 잔액 환불도 가능하다.

특히 이번 특별할인판매는 3만 원권이 추가 발행돼 총 4가지(5천 원, 1만 원, 3만 원, 5만 원)의 다양한 권종으로 상품권 사용이 가능해 졌다.

또 사용자 편리와 부정유통을 방지하기 위해 한국조폐공사와 협약을 통해 연말까지 카드형 영덕사랑상품권도 도입할 계획이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소비심리가 위축돼 지역 내 많은 소상공인이 힘든 시기다”며 “추석을 맞아 영덕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으로 전통시장에서 추석장보기 등 소비로 이어져 ‘돈이 도는 지역사회’로 지역상권이 활기를 띄길 바란다” 고 밝혔다.

강석구 기자 ks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석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