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운곡사 법광스님, 대구 164번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

지역 종교인으로서는 처음

운곡사 법광스님이 지역 종교인 최초로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164번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
운곡사 법광스님이 지난 16일 지역 종교인으로서 처음으로 대구 164번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

법광스님은 1960년 충북 제천 출신으로 순천 선암사에서 출가했다.

이후 중앙승가강원 사교과를 졸업하고 현재 중앙승가강원 대교과 입승 재직 중이다.

특히 출가 전 발명가로 활동하며 독일 국제 발명품전시회와 미국 LA세계발명품 전시회에서 동상을 수상한 특별한 경력을 가지고 있다.

법광스님은 “나의 작은 기부가 마중물이 돼 희생과 보시의 따뜻한 마음이 대구 곳곳에 퍼져나갔으면 한다”며 “전달된 성금이 지역에 도움이 꼭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아너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운동에 참여하기 위해 만든 개인고액기부자들의 모임으로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매년 2천만원씩 5년 동안 기부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