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달서구청, 3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 위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구민 1천여 명 대상 온라인 설문조사 실시하기도

대구 달서구청
대구 달서구청은 지난 16일 2021년도 3단계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목표로 ‘3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연구용역 중간 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연구용역은 달서구 여성친화도시 조성 여건 분석 및 1, 2단계 여성친화도시 사업에 대한 재평가와 3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중장기 계획 수립 등에 관한 내용이 담겼다.

달서구청은 이 과정에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지난 7월 전문가 정책간담회를 개최했고 지난달에는 구민 1천여 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기도 했다.

특히 오는 22일에는 교수 등 여성친화도시 관련 패널과 함께 소규모 주민토론회도 열 계획이다.

달서구청은 구민이 바라는 다음 5년의 달서구 여성친화도시는 어떤 모습인지, 분야별로 어떤 사업을 원하는지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3단계 여성친화도시 중장기 계획에 반영할 예정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여성과 사회적 약자를 위한 여성친화도시는 결국 모두가 행복한 도시이다. 그간의 10년에 머물러 있지 않고 남성과 여성이 조화를 이루고 사회적 약자가 함께 누리는 진정한 ‘성평등 파트너 도시’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